2018-12 미야자키 후루사토 참가자 후기 (조주호)

안녕하세요!

한일포럼이 주최하고 코리아프라자 히로바가 주관하는 미야자키 후루사토프로그램에 참가했던 조주호입니다.

 

저는 육군 장교로 30여년을 근무하고 정년퇴직 후 아름다운 인생 2막을 살고 있는 중년 가장입니다. 전역 후 어떤 일을 하며 의미 있는 시간을 보낼까 고민하다가 코리아 프라자 히로바에서 실시하는 일본인 유학생을 대상으로 한 한국어 교육봉사활동을 하면서 후루사토 프로그램을 알게 되었습니다. 2015년 구마모토 후루사토프로그램에 참가했습니다. 아쉽게도 진도 7.3의 강진이 발생하는 바람에 프로그램을 중단하고 귀국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아쉬움을 달래기 위해 2018121일부터 1231까지 미야자키 후루사토프로그램에 참여했습니다.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저는 학원에서 배웠던 일본어 실전감각을 키우고 다양한 일본문화를 체험하고 싶었습니다. 프로그램을 마친 지금 스스로 평가해 보면 저는 목표 이상을 달성했다고 생각합니다.

 

이번 프로그램에서 저는 농장체험(farm stay)과 가정체험(home stay)을 했습니다. 유기농을 하는 나야 씨 집에서 농장체험을 했고 미야자키 시내의 고토 씨 댁에서 가정체험을 했습니다. 나야 씨와 고토 씨, 그리고 미야자키 국제교류센터에서 일본어를 지도해준 자원봉사자들과 많은 대화를 하면서 일본어의 실전감각을 키울 수 있었습니다.

 

일본어 공부 이외에도 저는 다양한 체험을 했고 그 과정에서 일본문화를 이해할 수 있었습니다. 퇴직 후 취미생활로 시작했던 탁구 동아리활동에 참여했고 농장체험을 하는 동안 나야 씨의 아들이 다니는 초등학교에서 한국과 일본의 공통점과 차이점에 대해 대화를 하기도 했습니다. 크리스마스에는 동물원에서 산타클로스 복장을 하고 선물을 나눠주는 봉사활동을 한 것도 기억에 남습니다. 국제교류센터에서는 일본어를 공부뿐 아니라 한국어를 가르치는 봉사활동을 했습니다. 이러한 체험활동을 통해 여러 명의 친구를 사귀었고 그 친구들 중 3명은 올해 한국을 방문하기로 했습니다.

 

2018년 저에게 아름다운 추억을 남겨준 미야자키 후루사토프로그램, 일본어와 일본문화에 관심을 갖고 있는 사람들에게 적극 추천합니다.  

続きを読む 0 コメント

2017-4월 미야자키 후루사토 참가자 후기 (김현정 / 상명대학교)

안녕하세요. 2017 4월 미야자키 후루사토 프로그램에 참가한 상명대학교 김현정입니다. 저는 일본에서 생활하며 문화도 체험해보고 그동안 공부해왔던 일본어를 직접 써보고 싶은 마음이 들어 이 프로그램에 지원하게 되었습니다.

 

1. 홈스테이

저는 나호상과 미야하라상의 집에서 홈스테이를 했습니다. 우선 저는 한 달 동안 프로그램을 체험하면서 대부분의 날을 나호상의 집에서 생활하였습니다. 이 곳은 다다미방에서 온 가족이 함께 생활했기 때문에 그만큼 호스트 가족과 대화도 더 많이 나눌 수 있었습니다. 온 가족이 함께 생활하여 처음에는 불편하다고 느낄 수도 있지만 나호상이 친절하게 대해주셔서 마지막까지 편안하게 지낼 수 있었습니다. 나호상이 출장을 가시게 되어 마지막 5일은 미야하라상의 집에서 생활하였습니다. 짧은 기간이었지만 다들 친절하게 대해주시고 함께 우도신사, 오비 등의 관광지에 놀러가기도 했습니다. 중간에 집을 옮기게 되었지만, 그만큼 좀 더 다양한 사람들을 만날 수 있었고 여러 주거 생활 또한 체험해 볼 수 있는 좋은 기회였습니다.

続きを読む 0 コメント

2018-8 미야자키 후루사토 참가자 후기 (우승화/부산대학교)

안녕하세요? 저는 한일포럼이 주최하고 코리아플라자히로바가 주관하여 실시한 미야자키 후루사토 프로그램 참가자 우승화입니다.

続きを読む 0 コメント

2018-5 미야자키 후루사토 참가자 후기 (이원석)

안녕하세요? 저는 한일포럼이 주최하고 코리아플라자히로바가 주관하여 실시한 미야자키 후루사토 프로그램 참가자 이원석입니다. 저는 20185월부터 6월까지 미야자키에서 각종 활동을 했습니다. 이 프로그램에 지원하게 된 이유는 실제 일본에서 생활하면서 일본어를 더 연습하고, 그 외 여러 체험을 하고 싶었기 때문입니다. 그 바람대로 저는 미야자키에서 2달 간 여러 귀중한 경험을 할 수 있었습니다.

 

       우선 첫 번째로, 미야자키 역 근처의 유메미루쿠 (みるく)’ 라는 아이스크림 가게에서 활동했습니다. 그곳에서 저는 라떼 등의 커피, 프라페 등의 음료 및 소프트 아이스크림 등을 만들었습니다 (어렵지 않아요!). 또한 일본어 메뉴판을 영어, 한국어 등으로 번역하여 포토샵으로 새로운 메뉴판을 만들기도 했고, 미야자키 대학 등으로 이동판매를 가 보기도 했습니다. 저는 지금까지 식당이나 카페 같은 곳에서 아르바이트를 해 본적이 없었기에 유메미루쿠에서의 경험은 제게 굉장히 새로웠습니다. 더불어 주로 같이 일했던 아카기 상, 그리고 아카리 상과 여러 이야기를 나눌 수 있어서 진심으로 즐거웠습니다. 또한 유메미루쿠를 운영하는 회사인 햐쿠스이샤(白水舎)분들도 친절하게 대해주셨고, 다같이 이자카야와 가라오케에 가서 즐겁게 놀기도 했습니다. 이 분들 덕분에 유메미루쿠에서 정말로 즐거웠습니다.

 

続きを読む 0 コメント

2018-4 미야자키 후루사토 참가자 후기 (김태훈/한양대학교)

안녕하세요.  미야자키 후루사토  4월 프로그램 참가자, 한양대학교 기계공학과 김태훈입니다.  4월 2일부터 5월 1일까지 한달 간 아이스크림 가게인 유메미르쿠에서 인턴십으로 참가하고, 카네마츠씨, 스기사키씨, 그리고 키사누키씨의 집에서 홈스테이를 했습니다. 이 프로그램에 지원하게 된 계기는 생활 속에서 이용하는 일본어를 직접 배우고, 일본의 문화를 조금 더 가까이서 경험하고 싶었기 때문입니다.

 

 첫번째 카네마츠 씨의 집은 할머니, 할아버지 집에 놀러온 느낌이었습니다. 매일 먹는 저녁 식사도 너무 즐거웠고, 밥 먹고 나누는 대화들도 재밌었습니다. 두분 다 호스트 생활에 익숙하셔서 너무 저를 편하게 대해 주시고, 새로운 경험을 하게 도와주셨습니다.

 두번째 스기사키 씨의 집은 젊은 삼촌의 집에 놀러간 느낌이었습니다. 3명의 아들들과 같이 외식을 하러 다니고, 놀러다니고 하면서 밝은 에너지를 얻었습니다. 초등학생, 중학생을 만날 수 있어서 즐거웠고, 일본의 학교문화에 대해 배울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세번째 키누사키 씨의 집은 두 분 다 일을 하고 계셔서 저의 집과 가장 비슷한 느낌이었습니다. 바쁜 와중에도 쉬는 날에 함께 야구도 보러 가고, 같이 놀아주셔서 감사했습니다. 가족의 사랑이 가득 담긴 집이여서 행복했습니다.

 그리고 일을 했던 유메미루크에서는 아카기 씨와 아카리 씨와 늘 함께 했습니다. 저의 일본어 공부를 도와주시고, 늘 편하게 해주려고 하셨습니다. 친절하신 두 분 덕분에 함께 일하는 시간이 즐거웠습니다.

 

 한 달 간 가장 많이 느낀 점은 일본어 능력이 향상되었다는 점입니다. 처음 왔을 때는 거의 대부분의 말을 이해하지 못하고, 느낌으로 상황을 이해했었습니다. 시간이 지나고, 계속 일본어를 듣는 생활을 반복하다 보니까, 어느 순간 모르는 단어를 제외하고는 대화 내용을 이해 할 수 있었습니다. 모르는 단어는 그 순간 순간 물어보면서 공부를 했기 때문에, 마지막 즈음에 되서는 일본어로 대화를 하는 것이 편해지는 느낌도 받았습니다.

 그 다음으로 일본 사람들에게 익숙해졌습니다. 이전에는 일본어로 대화를 해 본 적도 없어서 낯설었습니다. 그러나 여러 호스트 가족을 만나고, 아카기씨, 아카리씨를 만나고, 여러 장소에서 여러 사람들과 대화를 하고 친해지다 보니 예전보다는 익숙한 이미지가 생겼습니다.

 마지막으로 소중한 관계가 생겼습니다. 다시 미야자키에 가서 만나고 싶은  사람들이 생겼습니다. 그래서 미야자키가 더 친숙하게 느껴지게 되었습니다.

続きを読む 0 コメン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