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회 한일미래포럼 참가후기 (이예나/세종대학교)

 

 

한일포럼이 주최하고 코리아플라자히로바가 주관하여 실시한 프로그램인 한일미래포럼은 내가 한국어 교육 봉사를 시작하면서 이를 주최하는 아시아희망캠프기구에서 처음 알게 되었다일어일문학을 전공하는 학생으로서 한일의 국제 관계에 대해 수업에서 토론하거나 배우는 일이 많았지만 한일 문제에 대해 배울수록 이러한 문제들을 현시대의 한일 젊은 사람들이 적극적으로 해결해 가야 한다는 생각이 강했기 때문에 더 깊이 이야기하고 배우고 싶었다지리적으로도 가깝고 문화적으로도 많은 부분을 공유하고 있는 한일이 왜 많은 문제를 안고 있을까또 왜 이러한 문제들이 고착화 되어있는가 궁금했다일본인의 입장을 이해한다고 해도 그게 전부가 될 수 없다고 생각했고 일본 사람들과 함께 이야기를 나눠보고 싶다는 생각을 줄곧 했다그런 의미에서 한일미래포럼에 대해 알았을 때는 정말 내가 하고 싶은 활동이고 좋은 기회라고 느꼈다.

나는 독도(다케시마세션을 맡았는데 특히 독도문제는 시마네 현과 밀접한 관련이 있어서 모두에게 더 큰 의미였을 것이라고 생각한다우리는 서로가 독도에 대한 주권을 주장하면서 싸우기 보다는 평화를 전제로 이야기를 했다일본의 한 친구가 독도에 대한 주권을 찾기 보다는 대학생인 우리가 할 수 있는 독도에 대한 올바른 의식 개선에 대한 이야기를 해보자라는 말을 했고 우리는 이에 동의했다토론을 하면서 수많은 충돌이 있었지만 서로를 존중해주는 조원들의 모습은 굉장히 인상적이었고 큰 감동을 받았다서로의 입장에서 이해를 하고 타협점을 찾으려 노력했다우리는 한국인이나 일본인이 아닌같은 사람’ 으로서 이야기 할 수 있었기 때문에 더 의미있는 토론을 할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독도에 대한 일본 친구들의 입장을 들으면서 몰랐던 사실도 많이 배울 수 있었고 시마네현의 독도에 대한 관심도 느낄 수 있었다.

전체 발표를 보면서 느꼈던 것은 발표와 질의응답 시간에 느꼈던 한일 친구들의 열정이다물론 한일 문제에 대한 의견을 공유하는 자리인 만큼 참가자들이 열정적인 것은 당연한 일일지도 모른다하지만 상대의 의견에 끊임없이 의문을 가지고 경청하는 모습은 굉장히 인상적이었으며 그런 점에서 배울 점이 많다고 느끼기도 했다나아가 많은 한일 대학생들이 이러한 문제에 대해 올바르게 인식하고 관심을 가지는 것에 대한 중요성도 느낄 수 있었다.

정신 없이 발표를 준비하다가도 숙소에 돌아와서는 다시 친구가 되어 일본 친구들과 밤 늦게 까지 수다를 떨었다한국으로 돌아가는 비행기에서도 친구들과 일본의 친구들이 그리울 것 같다라는 이야기를 끊임없이 했다처음 시마네로 갈 때는 토론에 대한 생각만 가득했는데 포럼이 끝나고 보니 시마네에서 만났던 많은 사람들이 더 큰 의미가 되었다짧은 시간에 정이 들어버린 친구들과의 헤어짐은 너무 아쉬웠다또 독도 문제와 밀접한 시마네현은 포럼이 아니면 가보지 못했을 곳이라고 생각한다그런 의미에서 시마네현에서의 기억들은 매순간이 소중했다. 

 

 

한일문제에 대해 양국의 사람들이 한 자리에 모여 이야기 하는 것은 어쩌면 이런 포럼이 아니고서는 불편하거나 두려운자리일 수도 있다하지만 포럼이 만들어준 기회로 3 4일간 나는 매 순간 소중한 경험을 했고 앞으로도 잊을 수 없는 기억이 될 것이다한일미래포럼이 한일을 오가며 개최된다고 들었지만 한국에서 기회가 있다면 꼭 또 한번 참가하고 싶다.

 

 

[출처] 제7회 한일미래포럼 - 박지후<한남대학교> (한일사회문화포럼) |작성자 캄튼

 

한일포럼이 주최하고 코리아플라자히로바가 주관하여 실시한 프로그램인 한일미래포럼은 내가 한국어 교육 봉사를 시작하면서 이를 주최하는 아시아희망캠프기구에서 처음 알게 되었다일어일문학을 전공하는 학생으로서 한일의 국제 관계에 대해 수업에서 토론하거나 배우는 일이 많았지만 한일 문제에 대해 배울수록 이러한 문제들을 현시대의 한일 젊은 사람들이 적극적으로 해결해 가야 한다는 생각이 강했기 때문에 더 깊이 이야기하고 배우고 싶었다지리적으로도 가깝고 문화적으로도 많은 부분을 공유하고 있는 한일이 왜 많은 문제를 안고 있을까또 왜 이러한 문제들이 고착화 되어있는가 궁금했다일본인의 입장을 이해한다고 해도 그게 전부가 될 수 없다고 생각했고 일본 사람들과 함께 이야기를 나눠보고 싶다는 생각을 줄곧 했다그런 의미에서 한일미래포럼에 대해 알았을 때는 정말 내가 하고 싶은 활동이고 좋은 기회라고 느꼈다.

나는 독도(다케시마세션을 맡았는데 특히 독도문제는 시마네 현과 밀접한 관련이 있어서 모두에게 더 큰 의미였을 것이라고 생각한다우리는 서로가 독도에 대한 주권을 주장하면서 싸우기 보다는 평화를 전제로 이야기를 했다일본의 한 친구가 독도에 대한 주권을 찾기 보다는 대학생인 우리가 할 수 있는 독도에 대한 올바른 의식 개선에 대한 이야기를 해보자라는 말을 했고 우리는 이에 동의했다토론을 하면서 수많은 충돌이 있었지만 서로를 존중해주는 조원들의 모습은 굉장히 인상적이었고 큰 감동을 받았다서로의 입장에서 이해를 하고 타협점을 찾으려 노력했다우리는 한국인이나 일본인이 아닌같은 사람’ 으로서 이야기 할 수 있었기 때문에 더 의미있는 토론을 할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독도에 대한 일본 친구들의 입장을 들으면서 몰랐던 사실도 많이 배울 수 있었고 시마네현의 독도에 대한 관심도 느낄 수 있었다.

전체 발표를 보면서 느꼈던 것은 발표와 질의응답 시간에 느꼈던 한일 친구들의 열정이다물론 한일 문제에 대한 의견을 공유하는 자리인 만큼 참가자들이 열정적인 것은 당연한 일일지도 모른다하지만 상대의 의견에 끊임없이 의문을 가지고 경청하는 모습은 굉장히 인상적이었으며 그런 점에서 배울 점이 많다고 느끼기도 했다나아가 많은 한일 대학생들이 이러한 문제에 대해 올바르게 인식하고 관심을 가지는 것에 대한 중요성도 느낄 수 있었다.

정신 없이 발표를 준비하다가도 숙소에 돌아와서는 다시 친구가 되어 일본 친구들과 밤 늦게 까지 수다를 떨었다한국으로 돌아가는 비행기에서도 친구들과 일본의 친구들이 그리울 것 같다라는 이야기를 끊임없이 했다처음 시마네로 갈 때는 토론에 대한 생각만 가득했는데 포럼이 끝나고 보니 시마네에서 만났던 많은 사람들이 더 큰 의미가 되었다짧은 시간에 정이 들어버린 친구들과의 헤어짐은 너무 아쉬웠다또 독도 문제와 밀접한 시마네현은 포럼이 아니면 가보지 못했을 곳이라고 생각한다그런 의미에서 시마네현에서의 기억들은 매순간이 소중했다. 

 

 

한일문제에 대해 양국의 사람들이 한 자리에 모여 이야기 하는 것은 어쩌면 이런 포럼이 아니고서는 불편하거나 두려운자리일 수도 있다하지만 포럼이 만들어준 기회로 3 4일간 나는 매 순간 소중한 경험을 했고 앞으로도 잊을 수 없는 기억이 될 것이다한일미래포럼이 한일을 오가며 개최된다고 들었지만 한국에서 기회가 있다면 꼭 또 한번 참가하고 싶다.

 

Write a comment

Comments: 0